부안 온누리교회, 나누미근농장학금 100만원 기탁
부안 온누리교회, 나누미근농장학금 100만원 기탁
  • 김안수 기자
  • 승인 2018.11.21 2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 온누리교회(목사 오민열)는 지역 인재 육성을 위해 21일 나누미근농장학재단에 장학금 100만원을 기탁했다.

온누리교회는 올해 22회 사랑나눔바자회를 개최하고 음식, 의류, 건어물 등을 판매해 수익금의 일부를 장학금으로 기탁했다.

오민열 목사는 “지역사랑 실천과 나라와 민족을 위해 젊은 일꾼들을 세우기 위해 간절히 기도하는 마음으로 장학금을 기탁하게 되었다”며 “적지만 지역발전에 함께할 수 있어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권익현 부안군 나누미근농장학재단 이사장은 “장학사업에 지속적인 관심과 후원에 감사를 드리며 지역에 훈훈한 정을 함께 나누는 모습에 감사와 박수를 보낸다“고 말했다.

부안온누리교회는 2012년부터 바자회 수익금 일부를 지역인재양성을 위한 장학금으로 꾸준히 기탁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모두 8백만 원의 장학금을 기탁했다.

또한 온누리교회는 종합사회복지관 등을 방문해 쌀 또는 현금을 기부하며 지역내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