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회 부안 행복한 사진전, 김미자 씨 ‘장보기’ 영예의 금상
제2회 부안 행복한 사진전, 김미자 씨 ‘장보기’ 영예의 금상
  • 부안뉴스
  • 승인 2019.06.13 2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회 부안 행복한 사진전 시상식이 지난 12일 부안군청에서 열렸다.

작년에 이어 올해 2회째를 맞은 이번 사진전은 부안군과 중소벤처기업부가 시행하는 부안상설시장 지역선도시장육성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됐으며, 총 100명이 479점의 시장 풍경과 부안의 아름다운 관광을 주제로 촬영한 사진을 출품해 열띤 경쟁을 벌였다.

그 결과  김미자 씨의 ‘장보기’가 영예의 금상을 차지했으며 김종식 씨의 ‘떡국나눔’, 김영훈 씨의 ‘여름즐기기’가 은상을 수상했다.

동상, 가작, 입선, 스마트폰 작품상 등 총 100점이 입상작으로 선정됐다.

한편 이번 사진전에 출품된 작품은 12일부터 오는 25일까지 부안군청 로비에 전시되며 26일부터는 부안군 및 경제통상진흥원 홈페이지에도 수상작을 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