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물에 도로·인도는 물바다…사고 우려돼 개선조치 서둘러야
빗물에 도로·인도는 물바다…사고 우려돼 개선조치 서둘러야
  • 이서노 기자
  • 승인 2019.09.05 2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빗물로 물바다가 된 도로.
도로에 고여 있는 빗물 위를 택시가 지나가자 인도까지 물이 튀어 오르고 있다.
빗물로 인도 일부가 잠겨 있다.
빗물로 인도 일부가 잠겨 있는 모습.

5일 석정문학관 앞 늘푸른 교회 맞은편 삼거리 모습.

이날 오후에 내린 비로 도로 일부와 인도가 물바다가 됐다.

도로는 물 빠짐이 좋지 않아서인지 커브길 구간에 빗물이 고여 차량 통행의 불편함을 줄뿐만 아니라 사고 우려도 있어 조속한 조치가 필요해 보인다.

인도도 주민들이 통행하기 어려울정도로 빗물로 가득 고여 이곳 역시 보수작업을 서둘러야 한다는 지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