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림지구대, 몰카 등 디지털 성범죄 예방 홍보 나서
서림지구대, 몰카 등 디지털 성범죄 예방 홍보 나서
  • 부안뉴스
  • 승인 2020.08.07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경찰서(서장 박훈기) 서림지구대는 여름철 주로 발생할 수 있는 몰카 등 디지털 성범죄와 사회적 약자를 대상으로 한 범죄 예방을 위해 공중화장실 등 다중이용시설 집중 점검 및 홍보활동을 펼쳤다.

이번 활동은 남녀화장실 공용사용 여부, 화장실 내부 및 주변 조명 밝기, 비상벨 작동 및 파손 여부, 화장실 주변 방범 CCTV 설치·작동 상태 등을 점검했다.

화장실 등에 불법 촬영 근절 예방 홍보 스티커를 부착하고 지역주민들에게는 불법촬영 범죄에 대한 처벌법을 안내하며 불법촬영 기기 발견 시 경찰에 적극 신고 할 것을 당부했다.

박훈기 부안경찰서장은 “공중화장실 등 취약시설에 대한 주기적인 점검과 지속적인 예방 순찰을 통해 주민들이 안심하고 편안하게 살 수 있는 부안 만들기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