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수 부안군수 후보, 시외버스 터미널 사거리서 큰절 유세
김성수 부안군수 후보, 시외버스 터미널 사거리서 큰절 유세
  • 이서노 기자
  • 승인 2022.05.31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외버스 터미널에서 큰절을 하고 있는 김성수 후보 부부.
시외버스터미널 사거리에서 큰절을 하고 있는 김성수 후보 부부.
김성수 후보 지지연설을 하고 있는 김종규 전 부안군수.
김성수 후보 지지연설을 하고 있는 김종규 전 부안군수.
김성수 후보 마지막 유세 현장에 모인 부안군민들.
김성수 후보 마지막 유세 현장에 모인 부안군민들.
<br>

6.1지방선거일 하루 앞둔 31일 오후 6시 김성수 부안군수 후보가 부안시외버스터미널 사거리에서 주민 10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맨발유세를 벌였다.
이날 김종규 전 부안군수와 김 후보의 큰딸 김지원양, 아내 김은경 여사가 김 후보 지지를 호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