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의회, 새해 첫 임시회 개회…11건 의안 처리 계획
부안군의회, 새해 첫 임시회 개회…11건 의안 처리 계획
  • 이서노 기자
  • 승인 2019.01.04 2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의회(의장 이한수)가 3일부터 4일까지 2일간의 일정으로 2019년 첫 임시회를 개회했다.

이번 제297회 부안군의회 임시회에서는 부안군이 올 한 해 추진할 주요 정책에 대한 보고를 청취하고, 부안군 인구늘리기 시책 지원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 총 11건의 의안을 처리할 계획이다.

이한수 의장은 개회사에서 “지난 한 해 동안 제8대 부안군의회가 열심히 일할 수 있도록 세심한 관심과 뜨거운 성원을 보내주신 군민 여러분들께 감사드린다”면서 “2019년에도 △농어민들의 권리 보장 △복지 사각지대 해소 △안정적인 보육과 교육 환경 조성 △ 지역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등을 위한 법적·제도적 장치를 마련하기 위해 집행부와 끊임없이 논의하고 중앙정부와 정치권 등에 건의 될 수 있도록 5분 자유발언, 결의안, 건의안 등을 더욱 활성화 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덧붙여 이 의장은 “‘백성이 임금보다 더 귀하다’는 맹자의 민귀군경(民貴君輕)의 변치 않는 자세로 군민들의 의견을 최우선시 해 의정 활동에 하나라도 더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