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해경, 대규모 민·관합동 해상 방제훈련 실시
부안해경, 대규모 민·관합동 해상 방제훈련 실시
  • 부안뉴스
  • 승인 2019.06.11 1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해양경찰서(서장 임재수)11일 부안군 격포항 인근 해상에서 대형 기름유출사고에 대비한 대규모 민관합동 해상 방제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부안군 격포항 북서 1.5마일 해상에서 500톤급 유조선과 700톤급 화물선 충돌로 유조선 화물탱크가 파공돼 B/C유 약10가 유출되는 사고를 가정해 부안군청 등 6개 기관, 업체 약 70명과 해경함정 등 선박 14척이 동원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훈련는 사고선에서 기름유출을 막기 위해 탱크 파공부 긴급봉쇄, 적재유 이적, 유출된 기름의 확산방지를 위해 사고선 주변에 오일펜스 설치, 유출된 기름 포집회수하기 위한 U자형 오일펜스 설치, 어장양식장 보호를 위한 I자형 오일펜스 설치 등 다양한 형태의 오일펜스를 설치하고, 회수된 폐유폐기물을 처리하는 순으로 진행됐다.

임재수 부안해양경찰서장은 민관군 협업체제를 강화하고, 해양오염사고 대응 능력을 향상시켜 깨끗한 바다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